'교보문고'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6.14 영훈 meets 지연 - 광화문연가 그리고 가야금연가
  2. 2010.05.17 교보문고 회원등급

영훈 meets 지연 - 광화문연가 그리고 가야금연가

Desultory Reading 2010. 6. 14. 19:55
원래 Desultory Reading 카테고리는 내가 읽은 책에 관한 분류로 만든 것인데 음반 얘기를 하려고 보니 적당한 카테고리가 없어 그냥 이 카테고리를 사용하기로 했다. 어차피 음악을 듣는 것도 귀로 읽었다고 하면 될 것 아닌가? 교보문고 간 김에 항상 핫트랙스에 들르게 되는 이치 아닌가?



다른 음반을 사려고 뒤지다가 우연히 손에 잡혀 산 앨범이다. 의외의 수확이었던 앨범. 서울시립국악관현악단의 류지연씨가 故 이영훈 작곡가의 곡들을 가야금으로 연주한 앨범이다.

80년대말부터 90년대초에 중고교 학창시절을 보낸 내게 이영훈이란 작곡가는 자연스레 가수 이문세와 겹쳐지는 이미지이다. 이문세씨의 노래와 함께 학창시절을 보냈으니 당연히 이영훈 작곡가는 다른 설명이 필요없이 이문세라는 가수로 설명이 되어 버리는 것이다.

따라서 이영훈 작곡가의 대표적인 곡은 다른 말로 가수 이문세의 대표곡인 것이고 내가 굳이 특별한 노력을 기울이지 않았더라도 당연히 알고 있는 곡들, 너무나 귀에 익은 곡들이 수록되어 있다.

서정적인 곡들은 그 자체로도 아름답지만 가야금으로 연주되는 익숙한 멜로디들 또한 마음을 차분히 가라앉힌다.

다만 하나 아쉬운 점은 너무나 익숙한 곡들이기에 가만히 가야금 선율만을 듣고 있어도 머릿속에 자연스레 가사가 떠오른다. 가끔은 내가 이 곡들을 몰랐더라면 최소한 가사들을 몰랏더라면 가야금으로 연주되는 선율에 온전히 집중할 수 있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수록된 곡들은 아래와 같다.
01. [가야금 3중주] 광화문연가
02. 소녀
03. 가로수 그늘에 서면
04. 난 아직 모르잖아요
05. 붉은 노을
06. 시를 위한 시
07. 가을이 오면
08. 사랑이 지나가면
09. 그녀의 웃음소리뿐
10. 옛사랑
11. [가야금 & 현악사중주] 난 아직 모르잖아요
12. 가을이 오면
13. 광화문연가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


교보문고 회원등급

Tiny Bits Of Life 2010. 5. 17. 09:26

문자 메시지 하나를 받았다.

[교보문고] 광화문점 리노베이션 관련하여 2010년 12월까지 '프라임' 등급이 유지됩니다.

광화문점 리노베이션 들어가고 나서는 정말 현저히 책 구입량이 줄었다. 아내는 온라인 서점을 선호하는 편이지만 나는 여전히 직접 서점에 들러 책을 보고 고르는 편이라 가장 자주 찾던 광화문점이 임시 폐쇄되면서 영향을 받은 것이다.

재작년인가에 회원등급제도가 6개월 rolling 구매액에 따라 결정되는 것으로 바뀌면서 프라임, 프리미엄 사이를 왔다갔다 하는 회원등급에 조금은 신경이 쓰였는데 광화문점 리노베이션으로 아예 일반회원 등급으로 떨어질 것 같아서 마음이 좀 불편했는데 다행히 저런 메시지를 보내주니 안심이 된다.

내가 교보문고 회원등급에 신경을 쓰는 이유는 프라임 회원이상에 딸려오는 2시간 무료주차.

종로, 강남, 영등포 등 서울 시내 요지에 있는 교보문고 매장에 2시간 무료 주차가 된다는 건 상당한 메리트인 건 분명하다. 그리고 무료배송도 한 몫. 한권을 사도 무료배송을 해주기 때문에 그냥 마음 내킬 때 바로바로 주문할 수 있으니까.

고객들의 컴플레인이 있어 결정한 일인지 선제적으로 교보문고 측에서 결정한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고객 입장에선 상당히 반가운 결정임엔 틀림 없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2.3.4가동 | 교보문고 광화문점
도움말 Daum 지도
Trackbacks 1 : Comments 0

Write a comment